집앞의 멧비둘기 한쌍

집앞의 멧비둘기 한쌍

작년에 집앞에 둥지를 틀었던 멧비둘기 한 쌍의 사진입니다.

며칠 동안 온 정성을 다해서 알을 품다가 어찌 된 일인지 알을 포기하고 떠나 버렸습니다.

하나의 생명이 온전한 모습으로 태어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다시 한번 느끼게 되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ime limit is exhausted. Please reload the CAPTC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