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비전

얼마 전부터 이상하게 동작하던 텔레비전이 고장 나서 화면이 전혀 나오지 않게 되었습니다. 그냥 커다란 라디오가 되어 버린 것 이었습니다. 평소에 텔레비전을 그리 많이 보는 편이 아니라고 스스로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고장이 나서 화면을 볼 수 없게 되니까 무엇인지 몰라도 좀 답답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고장 나기 전에는 느끼지 못하였지만 텔레비전에 심각한 정도는 아니지만 의존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전혀 안 볼 수는 없을 것 같고 보더라도 필요한 프로그램만 시청하고 절제하는 습관을 들여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아무 생각 없이 보고 있으면 상당히 많은 시간이 지나도 모르게 되는 것 같습니다. 그 시간에 좀 더 의미 있는 일에 할애해야 하겠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ime limit is exhausted. Please reload the CAPTC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