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자란의 꽃봉오리

집에서 기르는 군자란이 있는데 어머니께서 꽃봉오리가 맺혀서 올라올 준비를 하고 있다고 알려주셨습니다.

처음에는 새로 나온 잎을 잘못보고 말씀하신 줄 알았는데 직접 자세히 살펴보니 넓은 잎으로 싸여진 맨 안쪽에 꽃봉오리가 맺혀 있었습니다. 작년에 예쁜꽃을 보여주었는데 고맙게도 다시 꽃을 피울 준비를 해준 군자란에게 고마웠습니다.

별다르게 신경써 준 것도 없고 가끔 슬쩍 보기만 했는데 어느새 안쪽에서는 예쁜 꽃봉오리를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오늘부터라도 예쁘고 고맙다고 군자란에게 계속 이야기 해 주어야 겠습니다. 하루 빨리 예쁜꽃을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ime limit is exhausted. Please reload the CAPTC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