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구르트 제조기

예전에 요구르트를 집에서 만들어 먹을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서 요구르트 제조기 를 알아본 적이 있었습니다. 생각보다 비싸고 사용하기도 불편해 보았습니다. 포기하고 있다가 우연히 대형마트에서 고급 요구르트를 사려고 하니까 생각보다 많이 비쌌습니다. 만들어서 먹는 것에 좋을 것 같아서 다시 요구르트 제조기 를 찾아보았습니다. 종류도 많아졌고 가격도 저렴해 진것 같았습니다. 그 중에서 우유팩을 그대로 이용하여 요구르트를 만들 수 있는 제품이 있었습니다. 사용법도 간단하고 가격도 저렴하고 상품평도 좋아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크기가 생각보다 컸는데 1리터 우유팩이 그대로 들어가서 그런것 같았습니다. 왼쪽에 고급 요구르트 병과 비교해 보시면 대략의 크기를 알 수 있습니다.

구매한 요구르트 제조기

구매한 요구르트 제조기

개봉해 보니 아주 단순해서 사용하기 쉬워보였습니다.

상자에서 꺼낸 모습

상자에서 꺼낸 모습

안에는 설명서와 기다란 플라스틱 스푼이 들어있었습니다. 스푼은 우유에 요구르트를 넣고 저어줄 때 사용하는 용도로 들어있는 것 같았습니다.

안에 들어있는 설명서와 플라스틱 스푼

안에 들어있는 설명서와 플라스틱 스푼

안쪽을 보니 볼록 나와있는 부분만 있고 특별한 것이 없었습니다. 안쪽에 장시간 온도를 유지해 주는 장치가 있는 것 같았습니다. 타이머 기능도 없다보니 구조가 간단하였습니다.

요구르트 제조기 안쪽모습

요구르트 제조기 안쪽모습

설명서를 보니 저지방, 칼슘이 강화된 기능성(?) 우유는 요구르트가 잘 되지 않으니 일반 우유를 사용하라고 되어 있었습니다. 그리고 찬 우유로 바로 하지 말고 상온에 1~2 시간 놓아둔 후 사용하라고 되어 있었습니다. 일반 우유를 사온 후 2 시간 정도 놓아두었습니다. 먼저 사온 고급요구르트가 들어갈 정도의 우유를 덜어내고 유산균이 담긴 요구르트를 붓고 잘 저어 주었습니다. 잘 섞여야 요구르트가 잘 된다고 하여 많이 저어 주었습니다. 우유팩을 한쪽만 열고 저어주려니 잘 되지 않아서 다른 한쪽도 열어서 잘 저어 주었습니다. 그 다음 입구를 막고 요구르트 제조기 를 가동하였습니다.

우유팩을 넣어 가동한 모습

우유팩을 넣어 가동한 모습

휴대전화 타이머를 8시간으로 맞추고 다른일을 보았습니다. 중간중간 요구르트 제조기 의 겉을 손으로 만져보았는데 따뜻한 느낌이 거의 없었습니다. 정상적으로 동작하는지 의심스러울 정도였습니다.

시간이 다 되어 위쪽에 덮은 플라스틱 뚜껑을 열어보니 요구르트 고유의 시큼한 냄새가 났습니다. 우유팩을 꺼내어 열어보니 순두부처럼 변해있었습니다. 떠먹는 요구르트 형태가 되었습니다.

8시간 지난 후 우우팩 안쪽 모습

8시간 지난 후 우우팩 안쪽 모습

우유팩 아래쪽은 만져보니 따뜻했습니다. 그리고 약간 부풀어 올라있었습니다. 맛이 궁금하여 용기에 조금 담아서 맛을 보았습니다. 처음에 넣었던 요구르트의 맛이 아주 약간 나고 거의 아무런 맛도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올리고당을 조금 넣어서 먹었습니다. 판매하는 것처럼 인위적인 맛이 나지 않아 좋았습니다. 기호에 따라 좋아하는 것을 첨가하여 먹으면 딱 맞을 것 같습니다.

완성된 요구르트를 용기에 담은 모습

완성된 요구르트를 용기에 담은 모습

우유팩을 그대로 넣고 사용할 수 있고 다 먹은 후 그냥 분리배출하면 되니 용기를 세척하거나 할 필요가 없어서 좋았습니다. 타이머가 없지만 대략의 시간만 맞으면 되고 휴대전화로 설정을 해서 알려주면 되니까 문제는 없을 것 같습니다. 저렴하고 요구르트도 잘 만들어지는 가성비가 정말 좋은 제품이라고 생각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ime limit is exhausted. Please reload the CAPTC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