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

왼쪽 위 어금니에 충치가 있다는 것은 알았는데 아프지 않아서 신경을 쓰지 않았습니다. 요즈음에는 시간이 나서 충치 치료를 받으러 치과에 갔습니다. 어렸을 때 가보고 거의 20년 만에 치과를 방문하는 것 이었습니다. 이런저런 이유도 있었지만 누구나 제일가기 싫어하는 곳이 치과이고 저 역시도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진찰을 받아보았는데 왼쪽 위 어금니만이 아니고 어금니 모두와 세 개 정도의 치아도 치료가 필요하다는 진단이 나왔습니다. 그리고 금액도 예상한 것과는 다르게 많이 나왔습니다. 고민을 하다가 더 두었다가는 비용과 시간 고통이 따를 것이라 판단되어 빨리 치료를 받기로 하였습니다.

대부분의 사람이 아프기 시작하면 치과에 오게 되고 그때는 이미 많이 늦은 상태라고 합니다. 다행히 많이 나빠지기 전에 미리 진찰을 받고 치료를 받은 것은 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모든 일도 막상 닥치고 나서 어렵게 해결하는 것 보다는 예상 가능한 일은 미리 살펴보고 준비하여 대처하는 것이 중요하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ime limit is exhausted. Please reload the CAPTCHA.